“여배우 A 씨 부부의 관계를 파탄 내” 기업가, 위자료 청구 소송 패소

이혼 소송 중인 여배우 A 씨와 부정행위를 해 가정을 파탄에 이르게 했다며 피소된 기업인 B 씨가 1심에서 위자료 지급 판결을 받았다. 16일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서울가정법원 1심 재판부가 여배우 A 씨의 남편이 기업인 B 씨를 상대로 제기한 위자료 청구 소송에서 A 씨와 B 씨의 부정행위를 인정, B 씨에게 2천만 원의 위자료를 지급할 것을 판결했다고 보도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