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동생”이라더니…강예원, 프리지아 사진 SNS 돌연 삭제

배우이자 효원CNC 공동대표인 강예원이 이른바 짝퉁 논란에 휘말린 프리지아의 흔적 지우기에 나섰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강예원은 최근 자신의 SNS에 있던 프리지아의 사진과 영상을 모두 삭제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