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의 죽음에 대한 이스라엘의 처리는

기자의 죽음에 대한 이스라엘의 처리는 언론 매체를 화나게합니다.

베테랑 알자지라 기자의 총격 사건에 대한 이스라엘의 책임을 면제하기로 한 이스라엘의

결정은 목요일 국제 언론으로부터 비판을 받았으며, 이는 분쟁을 취재하는 기자들과 군부 사이의 관계가 더욱 악화되었음을 나타냅니다.

기자의 죽음에

외신기자협회(Foreign Press Association)는 Shireen Abu Akleh의 살해에 대한 육군의 오랫동안 기다려온 조사의 결론이 “그날 군의 행동에

대한 중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미래에 언론인 보호에 대한 명시적인 약속에 대해 심각한 의심을 제기한다”고 말했다.

이 협회는 AP통신을 포함하여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영토를 다루는 국제 언론을 대표합니다. AP는 또한 그룹 이사회에 있습니다.

팔레스타인계 미국인 방송 특파원인 아부 아클레(Abu Akleh)는 5월 11일 점령된 요르단강 서안에서 이스라엘의 공습을 취재하던 중 머리에 총을 맞았다.

이스라엘은 월요일 이스라엘 군인이 그녀를 쏘았을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지만, 팔레스타인 무장세력과의 장기간의 총격전에서 그 총격을 실수로 묘사했다.

군은 범죄수사를 시작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스라엘 총리 야이르 라피드(Yair Lapid)는 나중에 이스라엘이 논란의 여지가 있는 포격

정책을 검토하라는 미국의 요구를 거부했습니다.

기자의 죽음에

토토 홍보 대행 군은 FPA 성명에 대해 다시 한 번 자신의 행동을 변호하며 총격 조사에 “완전한 투명성”을 가지고 행동했다고 말했다.

군은 “언론의 자유를 수호하는 데 큰 의미를 두고 있다”며 “화력 교환과 활발한 전투 상황 등 민간인 피해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고 말했다.

AP통신이 5월에 실시한 조사를 포함해 여러 독립적인 조사에서 Abu Akleh가 이스라엘 군인의 총에 맞았을 가능성이 있다는 결론을 내렸고 군대의 사건에 의문을 제기했습니다.

비디오 영상에는 Abu Akleh와 다른 기자들이 모두 미디어임을 분명히 식별할 수 있는 헬멧과 조끼를 착용하고 총성이 울리기 몇 분 동안 조용한

시간 동안 군대 호송대가 보이는 곳에서 천천히 걸어가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군부는 팔레스타인 무장괴한들이 기자들에게 발포했다거나 그녀가 살해당했을 때 주변에 무장 세력이 있었다는 증거를 제공하지 않았다.

때때로 뜨거워진 월요일 기자들과의 브리핑에서 한 고위 군 관계자는 장갑차 안에 있었고 망원경을 통해 총을 쏘던 군인이 시야가 제한되어 Abu Akleh를 오인했다고 말했다. AP 조사에 따르면 장갑차는 아부 아클레에서 약 200미터(야드) 떨어진 곳에 있었다.

언론 협회는 성명을 통해 “고위 관리에 따르면 이 병사는 시야가 제한적이었지만 분명히 식별된 기자들을 향해 경고사격 한 발을 쏘지 않고

직접 발포했다”고 밝혔다. “이것이 정상적인 작전이라면 군대가 언론인을 보호하고 언론의 자유를 존중하겠다는 공약을 어떻게 이행할 수 있겠습니까?”

협회는 이스라엘에 전체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모든 군인이 현장에 기자가 있다는 사실을 알리고 그들에게 발포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취하는

구체적인 조치”를 발표할 것을 촉구했습니다.More news